대전시, 한여름 밤 숲속의 작은 음악회 개최
상태바
대전시, 한여름 밤 숲속의 작은 음악회 개최
  • 김영만
  • 승인 2019.08.15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후 7시 만인산자연휴양림서 ‘에코그린 합창단’ 환경노래 등 선봬

[대전=동양뉴스]김영만 기자=대전시는 오는 17일 오후 7시 만인산자연휴양림 야외음악당에서 ‘한여름밤 숲 속의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음악회는 ‘에코그린 합창단’의 환경노래, 성악과 국악이 어루러진 ‘도다샤현’의 노래메들리, 그리고 ‘W앙상블’의 현악연주와 어쿠스틱 밴드인 ‘자코밴드’ 공연이 이어진다.

이번 음악회는 환경부의 후원으로 ‘2019년 만인산푸른학습원 환경문예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자연 속에서 음악 감상을 통한 환경감수성 및 자연환경 보호의식 함양을 위해 마련됐다.

당일 오후 6시 30분부터 9시까지 초등학생 자녀와 부모를 대상으로 ‘2020년 가족과 함께 떠나는 자연탐사단’ 회원모집도 진행된다.

손철웅 시 환경녹지국장은 “이번 행사는 가족과 함께 자연 속에서 음악도 감상하고 자연을 즐길 수 있는 기회”라며 “많은 가족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