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노인일자리 시장형 초기투자비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울산시, 노인일자리 시장형 초기투자비 공모사업 선정
  • 이광복
  • 승인 2019.08.1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동양뉴스] 이광복 기자=울산시는 ‘노인이 조리하는 건강한 동행’이 정부의 ‘노인일자리 시장형 초기투자비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60세 이상 노인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신규 일자리 아이템을 발굴하고자 보건부 소관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추진하고 있다.

‘노인이 조리하는 건강한 동행’은 태화강 국가정원 내 백리대숲 간벌 대나무를 활용한 ‘대나무 영양밥·언양식 불고기’ 식당 운영에 노인들이 참여하는 것을 내용으로 담았다.

사업비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남구 시니어클럽)으로 확보한 국비 5000만원, 시비 3000만원, 원각선원 투자금 2000만원 등 총 1억원으로, 식당 초기투자비(임차, 시설설치, 장비구입 등)에 투입되며 식당 참여(일자리 창출) 노인은 25명이다.

시 관계자는 “울산의 관광 명소인 백리대숲의 다양한 체험활동과 먹거리 상품을 개발하는 한편, 태화강 국가정원 내 기초질서 계도, 잡초제거 등 노인들의 경륜을 활용한 노인적합형 틈새 일자리를 적극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