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추석당일 대규모점포 일제히 휴무
상태바
안양시, 추석당일 대규모점포 일제히 휴무
  • 우연주
  • 승인 2019.08.22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양시 제공)
(사진=안양시 제공)

[안양=동양뉴스] 우연주 기자 = 안양관내 대규모점포가 추석인 다음달 13일 하루 일제히 문을 닫는다.

경기 안양시는 대규모점포의 다음달 중 의무휴업일을 11일에서 추석인 13일로 변경하여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대상은 대형마트 4곳과 준대형점포 17곳을 합쳐 21개소다.

시는 전통시장을 살리자는 취지에서 조례를 통해 매월 둘째·넷째 수요일을 대규모점포 의무휴업일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또 설이나 추석이 속한 달인 경우 의무휴업일을 해당 명절날로 변경할 수 있다고 재량권을 부여했다.

이에 대규모점포가 추석 당일 휴무함에 따라 대형마트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은 부담 없이 가족 친지들과 추석 명절을 즐길 수 있게 됐다.

한편 두 번째 의무휴업일인 내달 25일은 그대로 시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