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신용보증재단, 소상공인 추석 명절자금 200억원 지원
상태바
인천신용보증재단, 소상공인 추석 명절자금 200억원 지원
  • 우연주
  • 승인 2019.08.22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30일까지 업체당 최대 1억원 이내 지원

[인천=동양뉴스] 우연주 기자 = 인천신용보증재단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200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특별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인천신보는 추석 전후 일시적인 유동성 자금 부족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추석 명절 소상공인 특별 경영안정자금’을 오는 26일부터 지원한다.

이번 특별자금은 다음달 30일까지 약 5주간 시행되며, 보증한도는 업체당 최대 1억원 이내에서 재단 심사에 따라 지원된다.

인천신보는 해당 기간 동안 서류제출과 심사방법을 대폭 간소화하여, 소상공인이 적기에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신속한 보증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조현석 이사장은 “이번 추석 명절자금 지원을 통해 자금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이 적기에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보증지원을 꾸준히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금 지원이 필요한 소상공인은 사업장이 소재한 지역 내 재단 영업점에 직접 방문하여 상담받거나 인천신용보증재단(1577-3790)으로 전화 문의하여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