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동네서점 바로대출 서비스
상태바
시흥시, 동네서점 바로대출 서비스
  • 우연주
  • 승인 2019.08.23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로 신청해, 동네서점서 받자
(사진=시흥시 제공)
(지도=시흥시 제공)

[시흥=동양뉴스] 우연주 기자 = "모바일로 신청한 도서를 서점에서 찾아 빌려볼 수 있는 ‘동네서점 바로대출서비스’를 이용하세요."

경기 시흥시가 베스트셀러를 비롯한 다양한 도서를 집 가까운 서점에서 빌려볼 수 있는 ‘동네서점 바로대출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기존에 운영하던 ‘희망도서 신청제도’의 단점을 보완해 2~3주 정도 소요됐던 도서 수령기간을 대폭 줄여, 2~3일 만에 집 가까운 서점에서 신속하고 편리하게 원하는 책을 대출해 볼 수 있게 됐다.

이용방법도 간단하다. 먼저 시흥시도서관 대출회원으로 가입하고 도서관 홈페이지나 앱에서 신청한 후 신분증이나 대출회원증을 지참해 신청한 서점에 방문하면 된다. 대출기간은 2주로 1회에 한해 7일간 연장이 가능하다. 도서관 소장도서, 수험서, 전문도서 등 일부도서는 신청이 제한된다.

시흥시 중앙도서관은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지역서점 11개소(정왕권 4개소, 대야권 3개소, 연성권 4개소)와 협약을 맺고 2017년 7월부터 바로대출 서비스를 시범 실시했다.

지난해 7월에는 바로대출 서비스를 온라인으로 확대 실시해 시민의 편의성을 증대했다. 지난해에는 3573명이 6004권을 대출했고, 올해 7월 기준으로 4810명이 8220권을 대출할 정도로 인기가 급상승했다.

시흥시 중앙도서관은 “보고 싶은 책의 책값 부담은 줄이고 시민들이 독서할 수 있는 기회를 넓힐 수 있다는 점에서 큰 호응을 받고 있는 동네서점 바로대출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