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올해 상반기 인구 순유입으로 나타나
상태바
고흥군, 올해 상반기 인구 순유입으로 나타나
  • 강종모
  • 승인 2019.08.23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흥군 제공)
(사진=고흥군 제공)

[고흥=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이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전국 기초 자치단체 최초로 인구정책과를 신설, 그 동안 추진해 온 지역 맞춤형 인구정책이 의미 있는 성과로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호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전남도 올해 상반기 인구이동 자료를 보면 22개 시·군 중 고흥군과 나주시·순천시 등 3개 지역만 인구 순유입 현상이 나타났고 그 밖의 19개 시·군은 많게는 5000여명에서 적게는 137명의 인구가 순유출 된 것으로 나타났다.

고흥군의 인구 순유입(39명) 증가는 송귀근 군수가 취임 후 인구정책과를 신설, 고흥애(愛) 청년유턴, 아이행복, 귀향귀촌 등 3대전략 9대과제 50개 시책을 담은 인구정책 5개년 종합계획을 수립, 맞춤형 정책 추진으로 발 빠르게 대응한 결과로 분석된다.

또한 대외적으로는 서울·부산·광주·순천향우회와 고흥사랑 귀향·귀촌 상생업무협약, 도시민 귀농·귀촌 행복학교 조성운영, 내 사랑고흥기금 100억원 조성, 올해 귀농·어 창업 및 주택구입 자금 300억원 지원 등 인구유입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사람이 돌아오는 행복한 고흥을 만들기 위해 군민 다짐대회, 저 출산 극복을 위한 사회단체기업 축복꾸러미 사업과 젊은 육아 맘 고흥애(愛) 수다방 등 민·관이 함께 인구절벽 극복에 관심을 갖고 지역 실정에 맞는 정책을 펴고 있다.

송 군수는 “고흥군은 국민건강지수 1위, 여행환경 쾌적도 1위 지역으로 발표되어 살기 좋은 곳으로 검증되면서 도시민의 귀농·귀촌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 다양한 맞춤형 정책으로 인구 감소율 제로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