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제21회 국제 유리조형 페스티벌’ 개최
상태바
남서울대 ‘제21회 국제 유리조형 페스티벌’ 개최
  • 최남일
  • 승인 2019.08.27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nnaliisa Alastalo(안나리사 알라스탈로/핀란드) 작가가 데모(작품시연)를 하고 있다. 남서울대 제공.
Annaliisa Alastalo(안나리사 알라스탈로, 핀란드) 작가가 데모(작품시연)를 하고 있다. 남서울대 제공.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가 오는 29일까지 남서울대 조형학관과 유리스튜디오에서 ‘제21회 남서울 국제 유리조형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올해로 21회째를 맞는 ‘남서울 국제 유리조형 페스티벌’은 국내 유리 조형 분야의 선구자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남서울대가 매년 개최하는 국제 규모의 유리조형 워크샵이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Eric Pedersen(미국), Austin Stern(미국), Peter Bowles(호주), Phiphat Chit-arirak(태국), Kashida Mutsumi(일본), Surasit Sangsuriya(태국), Annaliisa Alastalo(핀란드), 박성훈(한국), 윤태성(한국) 작가 등 각국의 작가들이 참가해 데모와 체험교육을 진행한다.

고성희 유리조형연구소 소장은 “올해로 21회째를 맞는 이번 페스티벌은 국제 유리학계 발표의 장으로 전공학도들에게는 강연과 전시의 기회를 제공하고, 일반인에게는 유리공예 체험할 수 있는 자리”라며 “이번 페스티발에 많은 참석과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남서울대 유리세라믹디자인학과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지역 유리조형 저변확대를 위해 강원도 삼척 도계유리나라에서 세계유리작가 시연회를 개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