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제27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 개최
상태바
서울시 '제27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 개최
  • 서인경
  • 승인 2019.08.2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8개국 3000여명 참가
풀, 하프, 핸드사이클, 5㎞ 경쟁 및 비장애인이 참여하는 5㎞ 어울림 종목
제26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사진=서울시 제공)
제26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사진=서울시 제공)

[서울=동양뉴스] 서인경 기자=서울시는 국내 유일 국제 공인의 휠체어마라톤대회인 '제27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가 내달 1일 오전 8시부터 잠실종합운동장과 성남 일원에서 개최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총 18개국의 휠체어마라톤 선수와 시민 등 3000여명이 참여하여 모든 장벽을 넘어 함께하는 도전과 극복의 레이스를 펼칠 예정이다.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 풀코스(42.195㎞)는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IPC, International  Paralympics Committee) 공인대회로 대회 기록은 국제공인 기록으로 인정된다.

휠체어 마라톤은 앞바퀴 하나, 뒷바퀴 두 개가 달린 경주용 휠체어 바퀴를 손으로 밀어 달리는 것으로 최상위권 선수들의 속력은 시속 30㎞로 1시간 20분대의 기록으로 풀코스를 완주한다.

풀코스 외에도 하프코스(21.0975㎞)  28명, 핸드사이클(21.0975㎞) 33명, 5㎞ 경쟁부문 178명, 5㎞ 어울림부문 2687명 등 총 2960여명의 선수가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그리고 국내 유일 국제공인 휠체어마라톤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축하하기 위해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축하 공연이 행사 당일 오전 10시 50분부터 11시 30분까지 이루어지며, 28일과 오는 29일 잠실종합운동장 인근 지역에서는 사전훈련이 실시된다.

한편, 매년 같은 코스에서 개최되고 있는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는 주요 도로의 교통통제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음에도 인근 지역 주민들과 해당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생활에 불편을 드리게 되어 시민들의 양해와 협조가 필요하다.

당일 마라톤 코스에 해당하는 대회 구간인 잠실종합운동장과 성남을 오가는 주요 도로변은 오전 7시 20분부터 11시 20분까지 구간별 순차적으로 교통이 통제된다.

(사진=서울시 제공)
(사진=서울시 제공)

구체적인 교통통제시간과 교통통제에 따른 우회구간 등 자세한 사항은 120 다산콜센터(국번없이 120),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 홈페이지(http://www.seoul-wheelchairmarathon.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용태 시 관광체육국장은 “자신의 한계에 도전하며 완주하는 휠체어마라토너들의 감동을 함께 하시고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며, “시민의 축제로 함께하는 휠체어마라톤대회의 성공적 운영을 위해 많은 관심과 배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