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청, 역사·계기교육 담당교사 日 경제침략 교육 실시
상태바
광주교육청, 역사·계기교육 담당교사 日 경제침략 교육 실시
  • 강채은
  • 승인 2019.09.04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광주교육청 제공)
(사진=광주교육청 제공)

[광주=동양뉴스] 강채은 기자=광주시교육청(장휘국 교육감)은 4일 오후 3시 광주창의융합교육원 대강당에서 초·중·고등학교 역사·계기교육 담당교사 300여 명을 대상으로 최배근 건국대학교 교수를 초청해 일본 경제침략의 성격과 전망에 대한 특강을 실시했다.

교육청에 따르면, 최 교수는 아베 정권의 경제침략 의도를 ‘한국(한반도)을 희생물로 삼아 일본의 쇠퇴를 돌파하고 싶은 욕망에 포로가 된 일본 군국주의 세력이 한반도에서 군사적 충돌의 기회를 만들고, 이를 통해 한국 경제의 파괴와 일본 산업생산의 활력 회복을 목표로 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시 교육청은 현장에서 ‘강제동원, 한일청구권 협정 및 대법원 판결, 일본 무역규제의 의도 및 우리의 대응’을 주제로 개발된 계기교육 자료도 배부했다.

현장 교사들이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학교급별 수준에 맞는 교수학습 과정안과 ppt 자료도 시교육청 자료실에 탑재해 학교 실정에 맞게 재구성해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재남 정책국장은 “일본의 무역규제로 인해 모든 분야에서 위기이지만 위기는 또 다른 기회임에 틀림없다. 일본의 경제침략 의도를 정확하게 파악해야 적절한 대응도 세울 수 있고, 계기교육의 방향과 내용도 정해질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