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어울림체육대회 개막
상태바
경기도, 어울림체육대회 개막
  • 윤태영
  • 승인 2019.09.05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초 장애·비장애 생활체육동호인 축제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동양뉴스] 윤태영 기자=경기도는 장애·비장애 생활체육동호인이 함께 어울려 하나되는 축제인 ‘2019년 경기도 어울림체육대회’가 5일 막을 올렸다고 밝혔다.

경기도장애인체육회와 경기도체육회가 공동 주최·주관하며, 특히 전국 최초로 장애·비장애 생활체육동호인이 함께 한다.

경기는 게이트볼, 배드민턴, 탁구 등 3개 종목이며 게이트볼은 수원 여기산 전천후게이트볼장, 배드민턴은 수원 만석공원 배드민턴장, 탁구는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오는 6일까지 진행된다.

이날 개회식에는 송한준 도의회 의장, 이화순 도 행정2부지사, 도내 25개 시군 장애·비장애 생활체육동호인 등 1600여명이 참석했다.

이화순 도 행정2부지사는 대회사에서 “경기도민이라는 공동체 아래 차별 없이 체육 활동을 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의 초석이 될 대회”라며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공정한 삶을 살 수 있는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