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추석맞이 행사 풍성
상태바
대구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추석맞이 행사 풍성
  • 윤용찬
  • 승인 2019.09.05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동양뉴스] 윤용찬 기자=대구시는 언어와 문화가 다른 낯선 곳에서 추석명절을 맞이하는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들을 위해 구·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과 명절 문화체험 행사를 펼친다고 5일 밝혔다.

주요 행사로는 명절캠페인, 추석음식 만들기, 전통의상체험, 전통놀이 및 예절체험, 장기자랑 등 다채롭게 열린다.

중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오는 10일 청라언덕역 인근에서 다문화가족에 대한 인식개선 캠페인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 명절의 의미를 함께 즐길 예정이다.

수성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오는 9일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과 올해 입국한 결혼이민자(13명) 등 입국초기 결혼이민자와 함께 떡갈비, 잡채 등 명절음식 만들기를 체험한다.

대구이주민선교센터는 오는 14일 계명대학교 실내체육관에서 외국인주민과 명절 위안행사를 함께 한다.

김충한 대구시 여성가족정책과장은 "즐거운 추석명절을 맞이해 내외국인·다문화가족이 함께 어우러져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을 가지기를 바란다"며 "다양한 행사를 통해 우리 모두가 다양성을 존중하고 넉넉한 마음으로 포용적 사회 조성을 위한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 결혼이주민 등 외국인주민은 4만2506명(2017년 11월 1일 기준)으로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