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7개 성장다리 전략 성공 위한 업무 협약
상태바
울산시, 7개 성장다리 전략 성공 위한 업무 협약
  • 허지영
  • 승인 2019.09.10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울산시는 10일 오전 11시 30분 시청 본관 7층 상황실에서 ’울산 7개 성장다리(7bridges) 전략의 성공 추진을 위한 유관기관 업무 협약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7개 성장다리는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 수소경제 메카도시, 동북아 오일․가스 허브, 원전해체산업, 백리대숲 품은 태화강 국가정원, 울산 첫 국립병원, 외곽순환도로와 도시철도망 사업 등 7개 사업을 뜻한다.

이번 협약에는 시를 비롯해 울산세관, 고용노동부 울산지청, 강북교육지원청, 강남교육지원청, 울산세무서, 동울산세무서, 울산지방해양수산청, 울산해양경찰서, 울산구치소, 울산보훈지청, 울산우체국, 남울산우체국, 한국은행 울산본부, 농협중앙회 울산지역본부, 한국공항공사 울산지사, 국립울산검역소, 울산자유무역지역관리원 등 18개 기관이 참여한다.

각 기관은 7개 성장다리 사업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력·지원하고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하기로 했다.

송철호 시장은 “7개 성장다리 사업이 결실을 맺기 위해서는 추진 과정에서 관계기관들의 협업이 필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7개 성장다리 사업이 많은 분들에게 공유되길 바라고, 각 기관에서 울산 미래를 위해 한마음으로 도와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