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재활용품 집중수거 기간 운영
상태바
청주시, 재활용품 집중수거 기간 운영
  • 노승일
  • 승인 2019.09.17 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까지 종이팩 및 폐전지 화장지 교환사업 시행
사진 설명 : 청주시청 전경 (사진= 노승일 기자)
청주시청 전경 (사진= 노승일 기자)

[청주=동양뉴스] 노승일 기자 = 충북 청주시가 오는 11월까지 재활용품(폐전지‧폐형광등‧종이팩) 집중 수거 기간을 운영한다.

17일 시에 따르면, 이번 집중수거 기간 내 종이팩 2㎏을 모아서 읍‧면‧동행정복지센터로 가지고 가면 화장지 4롤과 함께 장바구니를 교환할 수 있다.

이는 각종 중금속을 함유하고 있어 버려질 경우 토양과 수질오염을 유발, 인체에 해를 끼칠 수 있는 폐전지와 폐형광등을 최대한 회수해 환경을 보존하며, 일반폐지와 함께 배출돼 버려지는 종이팩의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서다.

폐전지 및 폐형광등은 단독주택의 경우 가까운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전용수거함에, 공동주택 등에서는 단지 내 설치된 전용수거함에 분리 배출하며, 수집된 폐전지‧폐형광등은 관할 구청에 수거 요청하면 된다.

아울러 시는 연중 종이팩 및 폐전지 화장지 교환사업을 시행하고 있어 종이팩과 폐전지를 모아서 가까운 읍‧면‧동행정복지센터로 가져가면 화장지로 교환할 수 있다.

정일봉 시 자원정책과장은 “올해에 폐전지 46t, 폐형광등 200t, 종이팩 48t 수거를 목표로, 환경오염을 예방하고 자원 재활용률을 제고하는데 시민들도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종이팩 교환 시 제공되는 장바구니는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 종이팩 분리배출에 대한 시민 의식 향상 및 회수량 증대를 위해 지원하는 물품으로, 소진 때까지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