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해운대소각장, 정기보수에 따른 가동중단
상태바
부산시 해운대소각장, 정기보수에 따른 가동중단
  • 허지영
  • 승인 2019.09.19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청 전경(사진=부산시청 제공)
부산시청 전경(사진=부산시청 제공)

[부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부산시(오거돈 시장)는 부산환경공단에서 운영하는 해운대소각장이 소각로 화격자 교체, 폐열보일러 정비, 소각로 하부 콘베어 보수, 소각시설 계측설비 검·교정 등 소각시설의 안정적인 운영‧관리를 위해 정기보수 작업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시 자원순환과는 해운대소각장 가동중단에 따른 폐기물처리 대책마련을 위해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하여 해운대구, 기장군 발생 폐기물을 연료화 발전시설인 ㈜부산이앤이로 반입구역을 조정하여 처리하기로 하였으며 폐기물 반입차량 대기상황 등을 수시로 확인하고 기타 상황이 발생하는 경우 생곡매립장도 활용하여 처리하기로 하였다.

시가 직접 관리하고 있는 소각시설은 해운대소각장, 명지소각장 등 2곳이며, 매년 소각시설 정기보수 계획에 따라 상·하반기 정기보수를 실시하여 소각장 가동 중에 발생하는 고장 등을 사전에 예방하여 폐기물처리에 문제가 없도록 하고 있다.

현재 해운대소각장은 해운대구, 기장군의 일일 발생 폐기물 170t을 처리하고 있으며, 정기보수 작업 및 폐기물 적정 재고량 관리를 위해 오는 23일부터 내달 17일까지 반입중단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해운대소각장 가동중단 기간 동안 안정적인 폐기물처리를 위해 시민들께서 재활용품 분리 배출을 철저히 실천하여 폐기물 발생량을 줄여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