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내년 시책구상 보고회 개최
상태바
천안시, 내년 시책구상 보고회 개최
  • 최남일
  • 승인 2019.09.19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가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구본영 시장과 간부 공무원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진행했다. 충남 천안시 제공.
천안시가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구본영 시장과 간부 공무원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내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진행했다. 충남 천안시 제공.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충남 천안시가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구본영 시장과 간부 공무원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내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시책구상 보고회에서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의 본격추진과 인구 100만 도시 성장을 대비한 ‘4대 미래전략 구상’을 구체화하는 총 412건의 시책이 제시됐다.

시는 제21대 총선과 시민의 지향가치 변화, 인접한 도시의 상황변화 등으로 내년 행정 환경이 변화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시정의 소프트파워 강화가 필요하다고 분석했다.

이에 시정 목표를 구체화하기 위한 중점 전략은 ‘시정 비전의 확고한 실행’ ‘미래 전략적 성장과 도약’ ‘도전과 소통하는 시정혁신’으로 정했다.

미래전략 구상과 관련해서는 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역구개발 기반 조성을 위해 (가칭)천안과학기술산업진흥원 설립·운영, 천안 실현기술(Enabling Tech) 개발 지원, 천안 신성장 기업 모델 개발을 추진키로 했다.

용연저수지 관광 개발, 고려 태조 왕건 콘텐츠 개발,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 추진으로 마이스(MICE)산업 연계 문화관광 콘텐츠 확충한다는 계획도 포함했다.

서북구청사 복합개발과 함께 광역 도로·교통 인프라 구축을 위한 천안 제1·제2외곽순환도로 구축, 천안역사 시설현대화 및 동부광장 조성과 타당성 조사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제2고속·시외버스 터미널 신설도 추진한다는 계획도 제안했다.

이밖에도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는 시책으로 천안사랑상품권 확대 발행 및 운영, TV 홈쇼핑 입점 비용 지원, 찾아가는 공장 인허가 애로사항 방문 상담 등을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통합돌봄 안심서비스 스마트홈, 거점형 공공직장 어린이집 설치, 입장·직산 도서관 건립, 청년위원 10%참여제 도입, 천안시 공공심야약국 운영 등 복지 시책도 논의했다.

아울러 드론을 활용한 배 인공수분, ICT 융복합 스마트 축산 활성화, 봉명·오룡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내가 디자인하는 푸른 우리 동네 조성과 같이 도시와 농촌의 상생을 도모하는 구상도 돋보였다.

시는 보고회를 통해 제시된 사업들을 내달 중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시민의견을 반영해 실효성과 구체성을 보완한 뒤 내년 시책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