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지사, 태풍 '타파' 철저히 대비 지시
상태바
이시종 충북지사, 태풍 '타파' 철저히 대비 지시
  • 오효진
  • 승인 2019.09.2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 대책본부 운영 상황점검
태풍 타파 관련 긴급회의(사진= 충북도 제공)
태풍 타파 관련 긴급회의(사진= 충북도 제공)

[충북=동양뉴스] 오효진 기자 = 이시종 충북지사는 22일 태풍 '타파(TAPAH)' 북상에 따라 충북재난안전 대책본부를 방문하여 대처 상황을 점검했다.

이 지사는 “이번 태풍의 영향으로 충북 전역에 강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는 기상청 예보가 있다”면서 “인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이 지사는 제천시 및 단양군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을 방문했다.

현재 도는 태풍의 영향으로 오후 3시 기준 청주, 보은, 옥천, 영동, 증평, 괴산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될 예정이며, 그 외 시군에도 오늘 밤에는 태풍주의보가 발효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충북재난안전 대책본부 비상2단계 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제17호 태풍 타파는 22일 낮부터 밤늦게 대한해협을 통과하여 동해로 빠져나가 오는 23일 소멸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