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외국인근로자 화합 국제 체육대회 개최
상태바
충북도, 외국인근로자 화합 국제 체육대회 개최
  • 오효진
  • 승인 2019.09.22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근로자 및 지역주민 참여 체육대회(사진=충북도 제공)
외국인근로자 및 지역주민 참여 체육대회(사진=충북도 제공)

[충북=동양뉴스] 오효진 기자 = 충북도는 도내 산업현장 일선에서 일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의 사기진작과 화합을 위한 ‘한마음 국제 체육대회’가 22일 음성군 금왕읍 충북반도체고등학교에서 500여명의 외국인근로자 및 지역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체육대회는 외국인근로자의 안정적인 직장생활을 위해 충북도가 새로 발굴한 사업으로, 도와 음성군이 지원하고, 음성외국인도움센터(센터장 고소피아)가 주관했다.

체육대회에 참가한 외국인근로자 즐거운 한때(사진=충북도 제공)
체육대회에 참가한 외국인근로자 즐거운 한때(사진=충북도 제공)

체육대회에 참가한 외국인근로자들은 투호놀이, 제기차기, 팔씨름 등 우리의 전통 민속놀이와 서바이벌게임, 응원전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신체를 단련하고, 타국 생활과 산업현장에서 오는 스트레스와 피로를 풀며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맹경재 도 경제통상국장은 “도내 어렵고 힘든 산업현장의 최 일선에서 땀 흘리는 외국인근로자들이 체육대회를 통해 스트레스 해소와 화합을 다지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우리 도는 앞으로 외국인근로자의 사기진작과 안정적인 직장생활에 도움을 줄 다양한 시책을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올해부터 외국인근로자의 지역사회 적응을 지원하고자 충주, 진천, 음성 등 3개 시군의 신청을 받아 법률교육, 문화체험 및 지역탐방, 체육대회, 자격증 취득 등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