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치원로 청춘문화제, 지역 상권 만족도 높아져
상태바
조치원로 청춘문화제, 지역 상권 만족도 높아져
  • 김영만
  • 승인 2019.09.30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5000여 명 방문…다문화 체험·무대 공연 등 방문객도 만족
조치원읍 청춘문화제.
29일 열린 조치원읍 청춘문화제가 지역상권의 먹거리를 알리고, 상권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했다는 평가이다.(사진=세종시 제공)

[세종=동양뉴스]김영만 기자=세종시가 29일 조치원읍 중심가로 차 없는 거리에서 개최한 ‘조치원로 청춘문화제’에 5000여 명의 방문객이 몰리며 성황을 이뤘다.

정오부터 시작된 이날 행사는 때 이른 추석 명절을 아쉬워하듯 우리나라와 아시아국가의 다양한 민속놀이와 함께 전통의상을 입어보며 놀이도구 만들기를 체험하는 아이들의 발걸음이 분주했다.

오후 2시부터 시작된 무대에선 조치원읍을 비롯해 동(洞) 지역 주민자치회와 세종직장인밴드의 아름다운 공연이 중심가로를 가득 채웠다.

또, 중심가로 곳곳에 마련된 체험공간에는 행사장을 찾은 시민들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즐기며 가을을 만끽했다.

이번 행사는 과감하게 먹거리를 판매하지 않고 주변 상가와 전통시장으로의 발걸음을 유도한 결과, 지역상권의 먹거리를 알리고, 상권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했다는 평가이다.

한편, 시는 오는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일요일에 같은 장소에서 다양한 문화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조치원로 청춘문화제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