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대전 재난영화제' 4일 개최
상태바
'2019년 대전 재난영화제' 4일 개최
  • 김영만
  • 승인 2019.10.01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엑스포시민광장 야외공연장서 허드슨 강의 기적 등 상영
개최 포스터.
2019년 대전 재난영화제 개최 포스터.

[대전=동양뉴스]김영만 기자=대전시가 오는 4일부터 5일까지 엑스포시민광장 야외공연장에서 ‘2019년 대전 재난영화제’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대전 재난영화제는 방재의 날을 기념하고 시민의 재난감수성 향상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2016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으며 올해는 모두 2편의 재난영화가 상영된다.

4일 오후 6시 30분에는 비행기 추락사고에서 탑승객 전원이 생존한 실화를 바탕으로 한 허드슨 강의 기적이 상영된다.

5일 오후 5시 30분에는 미국 애리조나주 일대에서 역사상 최악의 산불이 발생해 축구장 1000여개 크기의 지역을 태우는 실화를 바탕으로 그려진 온리 더 브레이브가 상영된다.

대전시는 영화상영에 앞서 재난대응 시민행동 요령, 지진·태풍·한파 등 자연재난 대처요령 등 안전문화 홍보캠페인을 진행하고, 이달 말 실시될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홍보동영상을 상영해 시민의 안전문화 의식이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