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휴스턴한인회 대표단 초청 관광
상태바
울산시, 휴스턴한인회 대표단 초청 관광
  • 허지영
  • 승인 2019.10.18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울산시는 오는 19일과 20일, 양일간 휴스턴한인회 대표단이 울산 주요 관광지를 답사하는 초청 관광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초청 관광은, 시가 추진 중인 울산과 휴스턴시 간 자매우호도시 추진 일환으로 기획됐다. 방한하는 휴스턴한인회 대표단은 휴스턴한인회장과 전임 휴스턴 한인회장단 등 15명 정도로 구성돼 있다.

이번 일정은 19일 울산역에 도착하여 간절곶을 시작으로 옹기마을과 태화강 국가정원 및 십리대숲 은하수길을 답사하고, 20일 고래 특구, 대왕암공원, 중구 원도심 방문을 끝으로 마무리된다.

시 관계자는 “휴스턴한인회 대표단 초청 관광 실시로, 울산과 휴스턴시 간 자매우호도시 추진뿐만 아니라 휴스턴 교포들에게 생태, 문화, 역사, 관광도시로 거듭난 울산 홍보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