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육청, 청소년 민주체험교실 '인천민주로드' 수료식
상태바
인천교육청, 청소년 민주체험교실 '인천민주로드' 수료식
  • 우연주
  • 승인 2019.10.21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인천시교육청 제공)
(사진=인천시교육청 제공)

[인천=동양뉴스] 우연주 기자 = 인천시교육청은 지난 19일 인천민주화운동센터와 함께 ‘청소년 민주체험교실 인천민주로드 최종발표회 및 수료식’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6월에 시작한 ‘인천민주로드’는 인천의 민주주의 역사를 탐구하고 답사하여 역사지도를 만드는 프로젝트로 진행되었다.

최종발표회에는 ▲인천 3·1운동의 상징 ‘창영초’ ▲87항쟁의 중심지였던 ‘답동성당과 부평북광장’ ▲‘솔아 솔아 푸르른 솔아’로 유명한 박영근 시인의 시비가 있는 ‘부평 센트리공원’ ▲부평 공단 노동자들의 생활터전이었던 ‘묏골마을공동체’ ▲일제강점기 아픈 역사를 담은 노동자상과 소녀상이 있는 ‘부평공원’ ▲남영동 대공분실이었던 ‘민주인권기념관’ ▲일제시대 독립운동가와 해방이후 민주화 운동가들이 갇혔던 ‘서대문형무소’ ▲전태일부터 김용균까지 함께 묻힌 ‘마석모란공원’을 주제로 10개 학교, 28명 학생(지도교사 4명)이 함께 참여하였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인천민주로드 역사지도를 만드는 과정을 통해 민주주의가 멀리 있는 것이 아니라 우리 주변에서 지금도 이루어지고 있음을 느끼고 배우는 계기가 되었을 것”이라며 “이번에 발표한 자료는 최종 워크북 제작 단계를 거쳐, 내년 초·중·고에 체험학습 자료집으로 보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