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2019 어르신 생활체육경연대회’ 개최
상태바
서울시 ‘2019 어르신 생활체육경연대회’ 개최
  • 서인경
  • 승인 2019.10.2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행사 모습(사진=서울시청 제공)
지난해 행사 모습(사진=서울시청 제공)

[서울=동양뉴스] 서인경 기자=서울시는 오는 24일 오전 10시 KBS스포츠월드 아레나홀에서 ‘2019 어르신 생활체육경연대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시가 주최하고 시 노인종합복지관협회가 주관하는 ‘2019 어르신 생활체육경연대회’는 35개 노인종합복지관을 대표하는 노인 35개 팀이 난타‧전통무용‧댄스스포츠 등 생활체육 15가지 종목에 참여,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친다.

오전 10시 개회식으로 시작되는 이번 경연은 총 3부로 나뉘어 진행된다. 개회식에서는 바람직한 노년의 삶으로 본보기가 된 이필순(81)씨를 비롯한 모범 노인 3명과 노인 평생교육에 이바지한 사회복지사 이민영(35)씨 등 종사자 7명, 총 10명에게 시장 상이 수여된다. 

총 3부로 나뉘어 진행되는 경연에서는 사물놀이‧난타‧무용‧악기연주‧에어로빅 등 노인들이 다양한 종목으로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칠 전망이다.

이번 대회를 축하하기 위해 ‘할담비’ 지병수(77)씨와 ‘내일은 미스트롯’ 출신의 여성그룹 세컨드가 경연을 찾아 흥을 돋운다. 더불어 응원전 등 많은 볼거리가 노인들의 축제를 더욱 흥겹게 만들어 줄 것이다.

이번 대회에 참여하는 노인들은 연초부터 복지관에 모여 함께 땀을 흘리며 실력을 키우며 틈틈이 배운 실력으로 재능기부 자원봉사와 각종 행사에서 발표회를 열었다.

시는 고령사회(총 인구 비율 중 만 65세 이상 노인 비율 14% 이상)에 진입한 현재, 대회를 위해 준비하고 땀 흘린 노인들의 삶이 신노년의 본보기가 되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 문화로 확산되길 기대하고 있다.

강병호 시 복지정책실장은 “노인 생활체육경연대회는 신노년 문화 활성화를 위한 축제의 장”이라며, “시는 앞으로도 노인들이 건강·취미·여가활동을 통해 건강하고 활기찬 노년의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여가문화프로그램을 발굴‧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