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울산 일자리 주간' 28일부터 운영
상태바
울산시 '울산 일자리 주간' 28일부터 운영
  • 허지영
  • 승인 2019.10.2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울산시청 제공)
(포스터=울산시청 제공)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울산시는 일자리 관련 기관 간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구인기업과 구직자를 효과적으로 연계하고, 취‧창업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일자리 주간’을 오는 28일부터 내달 1일까지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운영되는 ‘울산 일자리 주간’은 청년 일자리 희망 한마당, 채용 설명회, 창업 설명회, 시, 구‧군 합동 일자리 박람회, 취업 특강, 일자리 관련 세미나 등 일자리 관련 행사들이 다양하게 이어진다.

첫째 날인 28일에는 울산대학교 체육관에서 ‘청년 일자리 희망 한마당’이 열린다. 개막식을 시작으로 1인 크리에이터로 유명한 백수골방(김시우)과 조용민 구글코리아 부장의 명사 특강을 비롯하여, 청년 PT 면접대회, 4차산업혁명·신직업관, 청년 채용관, 직업세계 체험관 부스 등을 운영하여 청년들에게 취업과 창업에 대한 새로운 정보를 제공한다.

29일과 30일에는 울산과학대 서부캠퍼스(29일)와 동부캠퍼스(30일)에서 명사 특강과 채용설명회가 개최되며, 롯데시티호텔에서는 산업단지 및 기업환경개선 사업 발굴 아이디어톤이, 문수컨벤션에서는 일자리 세미나 등도 열린다.

넷째 날인 31일에는 동천체육관에서 울산에서 처음으로 시와 5개 구·군이 함께하는 ‘울산 일자리 박람회’가 개최되고, 노사발전재단은 중장년 취업 지원사업 참여 기업 간담회를, 유니스트에서는 지방 청년의 취업정보 지역 격차 해소를 위한 특강도 열린다.

마지막 날에는 벤처빌딩에서 명사 특강과 창업 설명회가 있으며, 신라스테이 호텔에서는 대시민 고용·취업 지원 서비스 강화를 위한 일자리 유관기관 워크숍이, 울산대학교에서는 강소기업과 구직청년 매칭행사 등이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운영하는 울산 일자리 주간 동안 시민들에게 좀 더 많은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많은 기관들이 공동 협력하고 있다”며 “구직자들이 적극 참여하여 다양한 일자리 관련 정보들을 접하고 취업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