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후삼 의원, 제천·단양 교육부 특별교부금 20억원 확보
상태바
이후삼 의원, 제천·단양 교육부 특별교부금 20억원 확보
  • 오효진
  • 승인 2019.11.05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단양 학생들 교육환경 개선에 큰 도움 될 듯
이후삼 국회의원
이후삼 국회의원

[충북=동양뉴스] 오효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후삼 국회의원(충북 제천 단양,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은 제천시·단양군 학생들의 더 나은 교육환경을 위한 교육부 특별교부금 20억1400만원을 확보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제천시가 확보한 교육부 특별교부금는 15억4400만원으로 홍광초등학교의 다목적교실 증축에 사용된다. 그동안 홍광초등학교는 1999년 준공된 큰빛관을 사용하고 있었으나, 면적이 좁고 높이가 낮아 다양한 체육활동을 실시하기에는 무리가 있었다.

특히 최근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으로 학생들의 건강한 신체활동을 위한 실내체육시설의 필요성이 대두되어 온 만큼, 이번 특별교부금 확보로 학생들의 건강과 활발한 활동이 보장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단양군 호텔관광고등학교도 이번 교육부 특별교부금로 새 단장을 하게 된다. 그동안 노후화로 인해 학생들에게 아쉬운 교육환경이었던 본관 및 후관은 4억70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새롭게 고쳐질 예정이다.

이후삼 의원은 “이번 교육부 특별교부금 확보로 노후된 교육시설에서 생활하던 제천·단양 학생들의 교육환경이 개선된 것에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충북도교육청, 제천시, 단양군과 협력해 학생들의 건강권과 교육권을 보장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