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2019 종로 민관 협치 아카데미' 진행
상태바
종로구 '2019 종로 민관 협치 아카데미' 진행
  • 서인경
  • 승인 2019.11.11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종로구청 제공)
(포스터=종로구청 제공)

[서울=동양뉴스] 서인경 기자=서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오는 12일을 시작으로 22일과 28일, 총 3일 동안 종로구청 다목적실에서 '2019 종로 민관 협치 아카데미'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구는 내년도 지역사회혁신계획이 지난 8월 수립됨에 따라 사업 실행에 있어 민관이 충분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협치를 이해하고, 사업의 기획 단계부터 주민과 함께하기 위해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

'2019 종로 민관 협치 아카데미'는 3회 과정으로 총 6시간 진행되며, 내년 협치 사업을 함께 실행할 지역 주민과 공무원, 종로구협치회 및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 등 약 100여명을 대상으로 한다.

첫 회는 구의 협치와 지역사회혁신계획을 안내하고, 유창복 성공회대 교수의 ‘마을과 협치, 그리고 자치’ 강의를 진행해 참여민주주의 제도를 이해하는 시간을 갖는다.

2회차에서는 김홍석 조율 컬렉티브 대표가 ‘세상을 바꾸는 코칭’을 강의한다. 강의를 통해 갈등의 원인과 해결 방법을 알아보고, 의사소통의 중요성을 이해하며 주민과 공무원의 갈등관리 및 협동 능력을 이끌어 낸다.

마지막 3회차는 그 동안 배웠던 내용을 실제 사업에 적용해 보는 시간으로 조별 워크숍으로 진행된다. 민관이 함께 지역 문제를 진단해 내년 지역사회혁신계획 실행 사업의 방향을 모색하고, 세부 실행계획을 논의한다.

우리동네 공감 토크(사진=종로구청 제공)
우리동네 공감 토크(사진=종로구청 제공)

'2019 종로 민관 협치 아카데미'와 관련해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기획예산과(02-2148-1392)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종 구청장은 “협치는 주민이 스스로 마을의 문제를 해결하는 지역사회의 혁신”이라며, “구민의 관심과 참여가 모인다면 보다 행복한 종로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종로구는 17개 동을 방문해 주민들의 이야기를 직접 듣는 ‘우리동네 공감토크’를 개최하는 등 지난 3월부터 6월까지 총 19번의 공론장을 열어 지역의제를 발굴하고 민관이 함께 모여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 결과 도출된 의제를 대상으로 지난 6월 말 ‘2019 협치 종로 공감 톡톡’을 진행하고 지역의제 우선순위 선정 투표를 실시해 내년에 실행할 협치 사업 17개를 최종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