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광천읍 농업경영인 박창덕씨, 국무총리상 수상
상태바
홍성군 광천읍 농업경영인 박창덕씨, 국무총리상 수상
  • 최진섭
  • 승인 2019.11.1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4회 농업인의 날 행사서, 바닷물 절임배추로 농업·농촌 발전 공로 인정받아

[홍성=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 홍성군 광천읍 광천 농업경영인 바닷물 절임배추 영농조합법인 박창덕 대표가 제24회 농업인의 날을 맞아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상 표창을 수상했다.

바닷물 절임배추 영농조합법인 박창덕 대표. (사진=홍성군 제공)
바닷물 절임배추 영농조합법인 박창덕 대표. (사진=홍성군 제공)

군에 따르면 11일 세종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24회 농업인의 날 기념행사는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에 대한 포상과 농업의 중요성을 알리고, 농민들의 의욕을 고취시키기 위해 1996년부터 매년 11월 11일을 정부기념일인 ‘농업인의 날’로 제정해 추진해 오고 있는 행사다.

이날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박창덕 대표는 지난 2009년부터 농촌 소득증대를 위한 바닷물 절임배추를 시작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고, 절임배추 시발지로서 그 우수성을 인정받아 기술전파 및 후계농업 경영인 양성 등 농업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또, 직접 재배한 배추로 절임배추를 생산·포장해 직거래장터, 인터넷 판매 등 유통까지 책임지는 6차 산업의 선도 농가로 농촌 경제 활력을 증진시켰으며, 절임배추 구매시 지역특산품(광천토굴새우젓) 무료 증정 및 지역 생산 품목을 연계 판매하는 등 지역 특산품 홍보에 중추적 역할을 해온 공로도 인정받았다.

특히, 박 대표는 바닷물 절임배추 판매로 발생한 수익을 관내 소외계층 복지를 위해 기부하고, 매년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며 지역사회 나눔 복지 실천에도 앞장서고 있다.

박창덕 대표는 “지역 많은 분들이 도와주신 덕분에 큰 상을 받게 돼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농촌의 현실을 극복하고 꿈과 미래가 있는 농촌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