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수해 사전 예방 '총력'
상태바
청주시, 수해 사전 예방 '총력'
  • 노승일
  • 승인 2019.12.03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내지구 수목정비, 미호천 정북배수문 등 2곳 보수보강 추진
청주 미호천
청주 미호천

[청주=동양뉴스] 노승일 기자 = 충북 청주시가 재난재해 예방·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미호천 강내지구 수목정비 사업, 정북배수문 등 2곳 보수보강 사업을 추진한다.

3일 시에 따르면, 시는 홍수예방을 위해서 미호천 수목정비의 필요성이 있음을 수차례 국토교통부와 대전지방국토관리청에 건의해 국비 7억 원을 교부받았다.

설계 단계에서 환경단체와 긴밀하게 의견을 조율해 하천 소생물 서식처 환경을 크게 저해하지 않도록 고사목을 우선적으로 제거하고, 유수흐름에 지장을 주는 구간을 선택해 총 21.5㎞의 수목정비를 모두 마쳤다.

올해 추경에는 미호천에 정북배수문 등 5곳 정밀점검 결과, 정북배수문과 외하배수문 보수보강이 필요하다는 진단 결과를 바탕으로 보수보강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은 수문본체, 배수암거, 날개벽 물받이, 문비 보수 및 준설로 안전한 시설물 기능 유지에 중점을 뒀다.

또한 병천천 합류부에는 하천 폭을 350m에서 610m로 확장하는 ‘강외지구 하천정비 사업’을 대전지방국토관리청에서 추진 중이다.

미호천의 홍수방어 능력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완료되면 병천천 합류점에서 무심천 합류부까지 수위 저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김성국 시 하천방재과장은 “국가하천은 중요시설물로 청주시 홍수 예방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며 “앞으로도 수해 사전 예방을 위한 사업을 적극 발굴해 소중한 시민 생명과 재산 보호에 기여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