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새일센터, 2년 연속 여성가족부 사업 평가 ‘A등급’ 획득
상태바
서산새일센터, 2년 연속 여성가족부 사업 평가 ‘A등급’ 획득
  • 최진섭
  • 승인 2019.12.03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내 유일 최고 등급 달성, 전국 최고 수준 여성취업지원 서비스 제공
여성들의 재취업을 위한 직업교육훈련 모습. (사진=서산시 제공)
여성들의 재취업을 위한 직업교육훈련 모습.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 서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가 올해 여성가족부 새일센터 운영사업 평가에서 2년 연속 최고 등급인 ’A등급‘에 선정됐다.

3일 서산시에 따르면 여성가족부와 고용노동부가 시행하는 새일센터 사업운영평가는 전국 140개 새일센터의 운영현황과 실적을 매년 A~E등급(5등급)으로 나눠 평가하며 상위 10%인 12개 센터에게만 'A'등급을 부여한다.

평가항목은 취·창업성과, 서비스제공, 센터운영, 가점 등 4개 분야며, 서산새일센터는 모든 평가영역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A'등급을 받게 됐다.

서산새일센터는 여성친화적 기업문화 확산 및 경력단절여성 취업 지원을 위해 93개 기업과 여성친화 일촌기업 협약을 맺어 일자리 협력망을 구축하는 등 경력단절여성들의 취업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그 결과 2015년부터 여성취업자 1000명 이상을 달성하고, 5년 연속 충남도 '여성일자리창출 지원 운영평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올해에는 지역 특성에 맞춘 인력 양성을 위해 기업 맞춤형 여성전문인력 양성과정인 ‘자동차 부품 생산인력 양성과정’을 진행했으며, 취업취약계층인 다문화이주여성들을 대상으로 ‘수공예소품제작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해 직업교육훈련과정을 거쳐 경제적·사회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힘썼다.

또, 지난 6월에는 경력단절여성에게 취업의 기회를, 인재가 필요한 기업체에게는 우수 인재 채용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9년 서산시 여성 일자리박람회’를 개최했으며, 10개 기업 300여명의 경력단절여성들이 참여해 현장에서만 55명이 채용되는 성과를 올렸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소통을 통해 경력단절여성들의 경제활동과 재취업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관내 기업·기관들과 협업을 통해 여성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한 결과를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일자리 제공 및 행복한 여성 일터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2년 개소한 서산새일센터는 경력단절 여성들의 직업교육훈련 뿐 아니라 취업상담, 취업코칭 프로그램, 사후관리 등을 원스톱으로 제공하고 있다. 구인·구직 취업알선이 필요한 기업체와 경력단절여성은 연중 서산새일센터(041-660-2707, 271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