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K water, 상수원 수질관리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진주시-K water, 상수원 수질관리 업무협약 체결
  • 허지영
  • 승인 2019.12.04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강댐 유입 목재부유물로 톱밥 생산해 축산농가 무상 보급
진주시청 전경(사진=진주시청 제공)
진주시청 전경(사진=진주시청 제공)

[진주=동양뉴스] 허지영 기자=경남 진주시는 K-water 남강지사와 4일 오전 11시 시청 5층 상황실에서 ‘남강댐 목재부유물 재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홍수 때 남강댐으로 유입되는 목재부유물을 톱밥으로 생산하여 명석·대평·수곡면 등 댐 상류지역 축산농가에 무상 보급한다.

최근 5년간 연평균 9500t의 부유쓰레기가 남강댐으로 유입되었으며 상수원 수질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K-water 남강지사는 댐으로 유입된 부유쓰레기를 전량 수거 처리하고 있으나, 부유쓰레기 수거 처리에 많은 예산이 소요됐다.

지난해에는 무려 3만5000t의 부유쓰레기가 댐으로 유입되었으며 이중 초본류 3만1000t, 목본류 2000t, 생활쓰레기 1800t으로, 대부분의 부유쓰레기가 초본류와 목본류이며 자원으로서의 가치가 있는 목재도 다량 포함하고 있어 목재류에 대해 재활용 방안 모색이 필요한 실정이었다.

시는 목재류 등 부유쓰레기 수거와 톱밥생산에 소요되는 예산을 낙동강 수계관리기금으로 지원하고 생산된 톱밥을 축산농가에 보급하는 역할을 하기로 하였다.

조규일 시장과 길준표 K-water 남강지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남강댐 유역의 물 환경을 개선하고 진양호 상수원의 안정된 식수원 공급에 함께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