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송악읍 복운리에 해양오염방제센터 준공
상태바
당진시, 송악읍 복운리에 해양오염방제센터 준공
  • 최진섭
  • 승인 2019.12.04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제상황실, 방제물품 보관창고 등 시설 완비
해양오염방제센터 전경. (사진=당진시 제공)
해양오염방제센터 전경. (사진=당진시 제공)

[당진=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 당진시는 해양오염사고의 신속한 대응과 깨끗한 해양환경 조성을 위해 해양오염방제센터를 준공했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올해 3억원을 투입해 당진시 송악읍 복운리 일원 1120㎡ 대지에 지상1층 180㎡규모로 건립된 해양오염방제센터는 방제상황실과 방제물품 보관창고, 해양오염 예방 활동을 하는 방제단의 사무실 등을 갖추고 있다.

센터는 해양유류 오염 사고 발생 시 투입되는 오일펜스와 유흡착제 등 중요 방제기자재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대형사고 발생 시 현장지휘 본부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 센터에 방제단 사무실을 마련해 청정해역 지킴이 역할을 수행하는 자율예찰(방제)단 구성도 적극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해양오염방제센터는 청정바다의 보전을 위한 청병기지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며 “해양오염사고는 신속한 초동대처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앞으로 당진항 확장과 함께 방제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관련 인프라 구축과 교육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