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천안병원 버사HD, 방사선암치료 2만건 넘어
상태바
순천향대 천안병원 버사HD, 방사선암치료 2만건 넘어
  • 최남일
  • 승인 2019.12.04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암환자가 버사HD로 방사선암치료를 받고 있는 모습. 순천향대 천안병원 제공.
외국인 암환자가 버사HD로 방사선암치료를 받고 있는 모습. 순천향대 천안병원 제공.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방사선암치료센터는 최근 최첨단 방사선암치료기인 버사(Versa)HD의 치료건수가 2만 건을 넘었다고 밝혔다.

버사HD는 4차원 초정밀 방사선암치료기다.

치료건수 2만 건은 도입 후 다양한 암을 치료한 결과로 폐암 5888건(29.4%)이 가장 많았다.

그 뒤를 이어 직장암 3550건(17.7%), 전립선암 3524건(17.6%), 유방암 2523건(12.6%), 자궁경부암 1536건(7.6%), 기타 2979건(14.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여승구 센터장(방사선종양학과 교수)은 “센터는 총 2대의 고성능 치료기를 보유하고 있는데 버사는 2017년 12월 교체 도입됐다”면서 “버사HD의 도입으로 더 많은 환자들에게 좋은 치료결과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버사HD는 타 치료기에 비해 정밀도가 높으며 환자의 호흡 등 미세한 움직임까지 실시간 파악해 정밀하게 치료한다.

치료시간도 짧아 어린환자나 움직임이 큰 환자들의 치료에 적합하다.

세기조절 방사선치료(IMRT), 영상추적 방사선치료(IGRT), 체부정위 방사선치료(SBRT) 등 다양한 치료법들을 모두 구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