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제285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전개
상태바
광주시, 제285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전개
  • 강채은
  • 승인 2019.12.04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광주시청 제공)
(사진=광주시청 제공)

[광주=동양뉴스] 강채은 기자=광주시는 4일 광산구 수완동 국민은행 사거리 일원에서 겨울철 화재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제285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을 펼쳤다.

시에 따르면, 이날 캠페인에는 시․구 공무원, 안전모니터봉사단, 수완동시민안전점검단, 한국광해관리공단 호남지사 등 150여 명이 참가해 겨울철 화재 안전사고 발생을 방지하기 위한 안전수칙 및 안전사고 발생 시 행동요령, 생활주변 안전위협요소를 언제 어디서든지 신고할 수 있는 ‘안전신문고 앱’을 집중 홍보했다.

또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화재, 폭발, 붕괴 등으로 인한 타인의 신체 또는 재산 피해를 보상하기 위해 음식점 및 숙박시설 등이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재난배상책임보험과 4대 불법주·정차 금지구역도 알렸다.

한편, 12월은 보조난방기 등의 사용이 크게 늘어나는 시기로,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화재발생 원인을 보면, 가연물 근접방치 등 부주의로 인한 화재 발생률(48%)이 전기적 요인(27%), 기계적 요인(20%)보다 높다.

실내에서 전기난로, 전기장판 등 난방 보조기를 사용할 때는 적정온도를 지키고, 주변에 불이 옮겨 붙기 쉬운 가연물을 가까이 두지 않도록 해야 한다.

정민곤 시 시민안전실장은 “겨울철 안전사고 제로화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주의와 신고가 특히 중요하다”며 “생활 주변 안전점검을 생활화하고 안전에 우려가 있는 경우 ‘안전신문고 앱’ 또는 시 재난상황실로 신고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