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의회, 수도권 내륙철도망 구축 '앞장'
상태바
청주시의회, 수도권 내륙철도망 구축 '앞장'
  • 노승일
  • 승인 2019.12.0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동탄~안성~충북 진천~청주국제공항 연결하는 연장 78.8㎞ 단선 철도

[청주=동양뉴스] 노승일 기자 = 충북 청주시의회는 5일 오후 2시 경기도의회에서 경기도와 충북도 6개 지방의회 의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수도권 내륙철도망' 반영을 위한 결의대회가 열렸다고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수도권 내륙철도망은 경기도 동탄~안성~충북 진천~청주국제공항을 연결하는 연장 78.8㎞의 단선 철도로 지난 3월 청주시, 진천군, 경기도 안성시가 업무협약을 맺고 6월부터 사전타당성 용역을 진행 중이다.

실제 이 노선이 반영된다면 수도권과 청주국제공항 간 접근성 향상으로 청주국제공항활성화와 중부내륙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도의회, 충북도의회, 화성시의회, 안성시의회, 청주시의회, 진천군의회 의장은 결의문을 통해 국가균형발전과 교통수요 분담 및 300만 지역주민의 편의 증진을 위하여 수도권과 중부내륙을 연결하는 '수도권내륙철도망' 건설이 절실히 요구된다며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드시 반영할 것을 촉구하면서 중앙부처와의 협의 및 사전타당성 조사용역 추진, 지방자치단체 간 업무협력을 위하여 적극 지원할 것을 결의했다.

하재성 청주시의장은 “이 사업은 중부내륙권과 수도권간의 광역철도교통망 건설을 통한 지역발전에 꼭 필요한 사업”이라며 “오늘 이 자리가 결의만으로 끝날 것이 아니라 구체적인 향후 로드맵을 만들고 지자체 간 정기적인 협의가 이뤄지는 실마리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