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동보호종합센터,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케이스 콘퍼런스 개최
상태바
부산아동보호종합센터,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케이스 콘퍼런스 개최
  • 허지영
  • 승인 2019.12.07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산시청 제공)
(사진=부산시 아동보호종합센터 제공)

[부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부산시 아동보호종합센터(센터장 서인숙)는 아동 심리치료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오는 9일 오후 1시 아동보호종합센터 4층 대강당에서 ‘2019년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케이스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7일 시에 따르면, 이날 회의에는 평소 학대피해아동과 문제행동아동의 상담·치료업무를 담당해 온 관련 기관의 심리치료사, 교사 및 전문상담사를 비롯해 사회복지사와 사례관리사 등 130여 명이 참석한다.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회의는 2008년부터 학대 피해 아동의 빠른 회복을 지원하고, 치료 효과를 확대하기 위해 개최되어 왔다.

올해는 이진영 부산디지털대학교 상담치료학부 교수의 ‘부모상담을 위한 미술치료기법’ 특강을 시작으로 ▲참가자들이 치료기법을 직접 체험해 보는 ‘생생 체험’ ▲아동보호종합센터 미술치료사의 ‘학대피해아동 부모 미술치료 사례’ 발표 ▲사례 수퍼비전 순으로 진행된다. 학대 피해를 받은 아동의 치료 사례를 공유하고, 치료 개입 방안 등에 대해 심층적으로 논의를 나누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아동보호종합센터 관계자는 “콘퍼런스를 통해 지역사회기관 종사자들이 아동 심리에 대해 정확히 이해하고, 심리치료전문가의 치료 이론과 치료 기법 등을 학대피해아동을 비롯한 문제행동아동의 상담과 치료, 교육에 적절히 활용함으로써 아동의 복지 증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