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자원봉사 도시로 우뚝!
상태바
당진시, 자원봉사 도시로 우뚝!
  • 최진섭
  • 승인 2019.12.06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행사서 공공·민간분야 동시 수상
당진시가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행사에서 공공, 민간분야에서 동시에 수상했다. (사진=당진시 제공)
당진시가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행사에서 공공·민간분야에서 동시에 수상했다. (사진=당진시 제공)

[당진=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 당진시가 6일 아산터미널웨딩홀에서 열린 충남도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행사에서 도내 시·군 중 유일하게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시는 이번 기념식에서 자원봉사센터 위탁 운영을 통해 전문성을 높이고 지역주민의 자원봉사 활동 증진을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시에 따르면 시민이 주체가 돼 능동적으로 봉사활동을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올해 새롭게 추진한 5G 프로젝트는 시민의 의견수렴을 거친 장소 선정에서부터 민관 협업으로 모든 과정을 진행해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는데 기여했다.

또, 시는 지역 내 모든 읍면동에 자원봉사 거점센터를 설치하고 동네방네 찾아가는 이동복지관 사업과 전문자원봉사단을 연계해 사회적 약자가 보다 편리하게 복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도왔으며, 자원봉사 아카데미 사업을 기획해, 자원봉사의 가치를 높이는데 앞장섰다.

이와 함께 손사랑봉사단에서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이재칠(70) 회원이 개인표창을 수상했다. 이재철 회원은 2006년 손사랑 봉사단에 입단해 수지침 전문교육을 수료한 후 12년 동안 656회, 1890시간의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당진시자원봉사센터에 등록된 당진지역 자원봉사자 수는 전체 인구의 약 30%에 해당하는 5만690여명이며, 봉사자들의 연간 봉사활동은 지난해 기준 14만여회, 47만여시간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