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委, 내년도 예산안 심의 마무리
상태바
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委, 내년도 예산안 심의 마무리
  • 윤진오
  • 승인 2019.12.06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과부진, 유사중복 사업 등 삭감, 일자리 창출 등 민생 관련 예산 적극 지원
정례회 제7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사진=경북도의회 제공)
정례회 제7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사진=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동양뉴스] 윤진오 기자=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나기보)는 지난달 29일부터 6일간 경북도지사와 경북도교육감이 제출한 내년 세입·세출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심사를 마무리했다.

오는 9일 제4차 본회의에 상정되어 의결됨으로써 최종 확정하게 된다.

내년도 예산안의 규모를 살펴보면, 경북도가 9조6355억원으로 전년도 당초 예산 8조6456억원보다 9899억원(11.5%) 증가하였으며, 이 중 일반회계는 8조4450억원으로 전년도보다 8654억원(11.4%), 특별회계는 1조1905억원으로 1245억원(11.7%)이 증가했다. 경북도교육청은 4조5761억원으로 전년도 당초 예산 4조5377억원보다 384억원(0.8%)이 증가하였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 심의 결과, 경북도 소관은 세입부문에서 일반회계와 특별회계 모두 증감이 없으며, 세출부문에서 일반회계 44건, 85억1493만원을 삭감하여 내부유보금에 전액 계상하였다.

경북도교육청 소관은 세입부문에서 증감이 없으며, 세출부문에서 50건, 301억2946만6000원을 삭감하여 전액 예비비에 증액 계상하였다.

나기보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 편성된 내년도 예산안이 도민의 생활안정과 지역발전, 쾌적한 교육환경 조성과 우수인재 양성 등을 위해 적정하게 편성되었는지 도민의 눈높이에서 늦은 밤까지 열과 성을 다해 심도 있게 심사했다”고 말했다.

이어 “예산안 심사과정에서 불요불급하거나, 성과부진, 유사중복 사업에 대해서는 삭감하였으며, 일자리 창출, 도민 안전 등 민생관련 예산에 대해서는 우리 위원회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이번 예산안 심사 과정에서 지적되었던 문제점에 대해서는 앞으로 같은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산편성 및 집행에 더욱 적정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