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가덕대교~송정나들목 고가도로 건설 청신호
상태바
부산시, 가덕대교~송정나들목 고가도로 건설 청신호
  • 허지영
  • 승인 2020.01.14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도로 건설 위치도, 부산시청 제공)
도로 건설 위치도 (위치도=부산시청 제공)

[부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부산시의 숙원사업이자 마지막 국가지원지방도 사업인 ‘국지도58호선 가덕대교~송정IC 고가도로건설’ 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14일 부산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가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수립을 위해 지난 1년간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선정 용역을 실시한 결과, 해당 사업이 일괄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으로 선정됐다.

시는 기획재정부가 이달부터 1년여간 실시하는 일괄 예비타당성조사 결과, 타당성이 통과되면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거쳐 올 연말 5개년 계획을 수립·고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부산의 남북을 잇는 가덕대교와 송정IC 2.6㎞ 구간에 4차로의 고가도로를 건설하는 것으로 총사업비는 1361억원이다.

시는 사업이 완료되면 부산신항 개발에 따른 통행량 증가와 녹산공단내부도로의 상습 정체 구간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예타면제사업인 부산신항~김해간 고속도로가 건설되면 가덕대교와 부산신항·김해고속도로, 중앙고속도로가 연결돼 부산 남북 2축의 연속성을 확보하고, 교통량과 물동량의 원활한 처리가 가능해 그 시너지 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국토부, 국토연구원 등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번 성과를 이끌어 낸 만큼, 기재부와도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반드시 예비타당성조사가 통과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