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찾아가는 ‘공동주택 거주 위기가구 일제조사’ 실시
상태바
부천시, 찾아가는 ‘공동주택 거주 위기가구 일제조사’ 실시
  • 우연주
  • 승인 2020.01.16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청 전경(사진=부천시 제공)
부천시청 전경(사진=부천시 제공)

[부천=동양뉴스] 우연주 기자 = 경기 부천시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다음달까지 관내 512개 단지 공동주택(아파트)를 대상으로 위기가구 일제조사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최근 도내에서 발생한 생활고로 인한 비극이 더는 되풀이되지 않도록 위기가구를 집중 발굴해 사각지대를 관리·지원할 계획이다.

아파트는 일반주택과 달리 각종 요금이 아파트 관리비에 포함돼 시에서 개별 가구의 연체 정보를 파악하기 어려워 사각지대가 존재한다. 이에 시는 관내 아파트 관리사무소의 정보 제공 협조를 얻어 관리비와 각종 공과금 체납자 등을 파악하고 동복지협의체,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통장 등 기존의 인적안전망을 적극 활용해 신속한 방문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는 위기가구로 판단된 대상자에게 맞춤형 급여와 긴급복지 및 무한돌봄서비스를 지원하고, 공적 복지 지원이 어려운 경우 민간 복지 자원을 연계한 서비스를 제공해 위기가구의 위기상황을 해소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본인이나 주변인이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우 주저하지 말고 도움을 요청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