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맞춤법 또 오타 '처음 아니다?'
상태바
안철수 맞춤법 또 오타 '처음 아니다?'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1.20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방명록, 또 오타 '처음 아니다?' (사진-YTN 뉴스 캡쳐)
안철수 맞춤법 또 오타 '처음 아니다?' (사진-YTN 뉴스 캡쳐)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정계 복귀를 선언한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가 현충원 참배로 일정을 시작한 가운데 방명록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0일 현충원을 찾은 안 전 대표는 방명록에 ”선열들께서 이 나라를 지켜주셨습니다. 선열들의 뜻을 받들어 대한민국을 더욱 굳건이 지켜내고 미래세대의 밝은 앞날을 열어 나가겠습니다”고 적었다.

이 과정에서 안 전 대표는 ‘대한민국‘을 ‘대한민굴‘로 잘못 썼다가 고쳐썼는데, ‘굳건히‘의 잘못된 표기인 ‘굳건이’는 그대로 뒀다.

안 전 대표의 방명록 실수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2년 강원도 원주 밝음신협을 방문했던 안 전 대표는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사회를 꿈꿈니다”라고 방명록에 썼다가 지적을 받고 ”꿈꿉니다”로 바로잡았다.

지난 2016년에는 경남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찾은 자리에서도 실수를 했다.

당시 안 전 대표는 ”대의를 위해 헌신하시고 희생하신 대통령님의 숭고한 뜻을 가슴에 깊히 새겨 실천하겠습니다”라고 방명록에 남겼다. 이때는 ‘깊이‘를 ‘깊히’로 잘못 표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