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최
상태바
경북도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최
  • 윤진오
  • 승인 2020.01.28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정 및 교육행정 업무보고
지역현안 해결과 정책대안 위한 5분 자유발언
경북도의회 전경 (사진=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도의회 전경 (사진=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동양뉴스] 윤진오 기자 =경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오는 29일부터 8일간의 일정으로 올해 첫 임시회(제313회)를 개회해 도정 및 교육행정에 대한 업무보고와 조례안 등 각종 안건을 처리할 계획이다.

첫날 제1차 본회의에서는 집행부로부터 올해 도정 및 교육행정에 대한 업무보고에 이어 이종열 의원의 남북 6축 고속도로 건설을 위한 광역협의체 구성 촉구, 남진복 의원의 울릉군 현안 관련, 김대일 의원의 경북도청신도시 안동·예천 행정통합과 관련된 5분 자유발언도 진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오는 30일부터 6일간 각 상임위원회에서 소관 부서별 업무보고를 받고 민생조례 등 안건 심사와 주요사업장 현지확인을 실시 할 계획이며, 도정의 주요현안에 대한 정책개발과 대안제시를 위해 구성된 저출생고령화대책을 비롯한 원자력대책·독도수호·지진대책·통합공항이전·미세먼지대책 특별위원회에서도 현안 업무보고를 받고 해법을 찾기 위한 토론을 실시하는 등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

회기 마지막날인 내달 5일에는 제2차 본회의를 열어 도민들이 자치법규의 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한 ‘어려운 한자어 정비를 위한 8개 경북 조례의 일부개정에 관한 조례안’ 등 각 상임위원회에서 심사한 5건의 조례안과 동의안 등 안건을 본회의에서 최종 처리하고 폐회 할 계획이다.

한편, 경북도의회는 8회 123일간의 회기를 운영할 계획으로 도민의 삶의 질 향상과 복리증진을 위해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칠 예정이며, 특히 7월 회기에는 후반기 새로운 원구성을 위한 의장단·상임위원장 선거도 실시할 계획이다.

장경식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기업유치를 통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로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철강, 원자력 등 주력산업의 고도화와 이차전지 등 미래먹거리인 4차산업 육성에 온힘을 다해 지원하겠다”며, “다산과 풍요를 상징하는 쥐의 기운을 받아서 올해에는 저출생을 극복하고 어려운 지역경제에 활력이 회복되는 도약의 한 해가 되기를 진심으로 소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