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집회 금지 "서울소재 신천지교회 폐쇄"
상태바
광화문집회 금지 "서울소재 신천지교회 폐쇄"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2.21 2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화문집회 금지[사진=온라인커뮤니티]
광화문집회 금지[사진=온라인커뮤니티]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광화문집회 금지가 화제다.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해 21일부터 서울 소재 신천지교회를 폐쇄하기로 하면서다. 서울 광화문광장‧서울광장‧청계광장에서의 집회도 당분간 금지된다.

박원순 시장은 21일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밀접 접촉 공간인 신천지 교회 예배나 집회에 특단의 조치를 취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오늘부로 서울소재 신천지교회를 폐쇄하겠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신천지교회 측이 자체 방역이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음에도 "방역과 소독을 서울시에서 직접 실시하겠다"며 "추후 안전이 확인되고 나면 정상적으로 예배나 교회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시는 교회 잠정 폐쇄 조치가 감염병 예방 및 관리법 중 '출입금지 및 이동제한'이 언급된 47조에 근거한 것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어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들 보호하기 위해 시민 운집이 많은 서울광장, 청계광장, 광화문광장 사용을 금지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일부 단체가 여전히 집회를 강행할 계획이라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며 "시는 오늘 이후 대규모 집회 예정 단체에 집회 금지를 통보하고, 서울지방경찰청에도 협조를 요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