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시, 완주안심콜 ‘호응’
상태바
완주시, 완주안심콜 ‘호응’
  • 한미영
  • 승인 2020.02.28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초부터 신규 접수 늘어
완주군청 전경(사진=완주군 제공)
완주군청 전경(사진=완주군 제공)

[완주=동양뉴스] 한미영 기자 =전북 완주군이 지난해부터 실시하고 있는 ‘완주안심콜’ 서비스가 이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완주안심콜’ 서비스는 타 지역에 사는 자녀가 부모님의 안부 확인을 요청하면 지역활동가 등이 방문과 유선을 통해 안부를 대신 확인해주는 서비스로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위기감이 고조된 이달 초에는 완주안심콜 신청 접수가 크게 늘고 있으며, 관련 문의도 잇따르고 있다.

‘완주안심콜’ 서비스는 지난해 어버이날 개통해 현재 600여명이 이용 중이며, 신청자와 부모님의 동의가 있는 완주군 독거노인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관련 문의는 1811-6999로 하면 된다.

군은 이장·부녀회장 및 돌봄수행인력으로 구성된 지역활동가들의 바이러스 감염 우려에 따라 방문 대신 전화를 통해 어르신의 상황을 확인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행정의 최우선 가치는 주민의 생명 보호와 안전 확보”라며 “바이러스 감염 방어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임과 동시에 어르신들의 안전 상황 확보와 자녀분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세심한 부분까지 놓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