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젠트' 유럽 검진센터 진단시약 공급 체결, EDGC '들썩'
상태바
'솔젠트' 유럽 검진센터 진단시약 공급 체결, EDGC '들썩'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3.27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젠트 (사진=솔젠트 로고)
솔젠트 (사진=솔젠트 로고)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 글로벌 유전체 정밀의학기업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가 자회사 EDGC헬스케어의 관계사 솔젠트의 진단시약을 유럽 대형 검진센터 신랩과 200만달러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신랩은 독일에 본사를 둔 글로벌 검진센터로 2017년 기준 연간 매출액 약 19억유로(약 2조6000억원)에 달한다. 

유럽 내 검진센터 중 3위권으로 유럽 34개국, 중동 및 남미 등을 포함해 총 42개 글로벌 지사를 운영하고 있다. 대학병원, 종합병원, 검진센터 등 의료기관에 연간 5억건 이상 진단 검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EDGC는 “신랩에서 솔젠트 코로나19 진단시약 테스트를 진행한 뒤 적합 판정을 내렸다”면서 “유럽 전역 코로나 감염증의 빠른 확산에 따라 EDGC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시약을 대규모로 공급해 코로나 펜더믹 상황을 조기 종료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솔젠트 코로나19 진단시약은 지난달 식품의약품안전처 승인과 유럽CE인증을 획득하고 식약처로부터 17일 수출용 허가를 받았다. 최근 필리핀 FDA승인 완료에 이어 태국 FDA승인을 획득했으며 미 FDA에서 긴급사용승인을 심사 중이다.

솔젠트에 대한 관심은 EDGC로 이어지고 있다. EDGC는 4년전 솔젠트를 인수했다. 솔젠트에 대한 재평가가 이뤄지면서 EDGC의 주가가 덩달아 들썩이는 모습이다.

26일 EDGC는 전일대비 29.48% 급상승해 상한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현재 솔젠트의 지분구조는 EDGC의 종속자회사 EDGC헬스케어가 보유한 16% 지분을 포함해 신 대표 등 EDGC 측이 전체의 30% 가량을 차지한다. 신 대표는 개인 관계자들과 함께 솔젠트를 인수했다. 인수한 지분 중 일부를 2018년 45억원에 EDGC헬스케어로 넘겼다. 그 외에 벤처캐피탈 4~5곳이 솔젠트 주주로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