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살림살이 2조원대 돌파
상태바
여수시 살림살이 2조원대 돌파
  • 강종모
  • 승인 2020.03.27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여수시 청사 전경.
전남 여수시 청사 전경.

[여수=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전남 여수시가 안정적인 재정운영으로 재정건전성이 아주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회계연도 결산 결과 세입은 2018년 대비 2652억원(15.2%) 증가한 2조84억원, 세출은 3764억원(36.1%) 증가한 1조4179억원으로 나타났다.

세입이 증가한 것은 지방교부세 412억원 증가와 국·도비보조금 720억원 증가가 주요 원인으로 꼽혔다.

그간 권오봉 여수시장이 국회와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해 필요성을 설명하고, 지역 국회의원, 도의원 초청 정책간담회 개최 등 선제적 대응을 통해 국·도비 확보에 전력을 다한 노력의 결과로 평가되고 있다.

세출도 적극적인 재정집행 결과 지난 2018년도 대비 지역개발, 사회복지, 도로, 교통 등 전체적으로 골고루 증가했다.

세출 비율이 가장 높은 분야는 노인, 청소년, 여성, 기초생활보장 등 사회복지 분야가 3761억원으로 26.5%를 차지했다.

세입에서 세출을 차감한 잉여금은 5905억원으로 다음연도 이월사업비 3436억원, 국도비보조금 반납금 80억원, 순세계잉여금 2389억원이 각각 발생했다.

순세계잉여금 2389억원은 예상보다 더 받아들인 초과 세입금 390억원과 다음연도를 위해 예산을 절약해 아껴 쓰고 남은 집행잔액 1999억원이다.

이 순세계잉여금은 올해 시민복리 증진과 지역개발을 위한 사업비로 편성됐다.

결산 내용은 다음달 1일부터 20일간 시의회에서 위촉한 시의원, 공인회계사 등 전문가 5명으로 구성된 결산검사위원의 결산검사를 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 “꾸준한 세입 확충 노력과 함께 불요불급한 예산을 최대한 억제해 건전재정을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투명하고 책임성 있는 재정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