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항 국제여객터미널` 운영협의회 개최
상태바
`평택항 국제여객터미널` 운영협의회 개최
  • 서기원
  • 승인 2014.04.23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객 불편사항 해소 및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해...

[경기=동양뉴스통신] 서기원 기자= 경기 평택시 항만지원사업소(소장 김태환)는 평택항 국제여객터미널내 2층 회의실에서 평택시,평택지방해양항만청,평택직할세관,법무부 출입국사무소,평택경찰서,평택해양경찰서,평택항 검역기관,카페리선사 등 17개 항만관련 기관(CIQ)과 카페리4개 선사 등이 참석해 평택항 국제여객터미널 운영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최근 발생한 세월호 연안카페리 침몰과 관련, 비상시 각 기관별 안전관리 대책 및 구조체계 확립 등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됐다.

이와관련해 항만청 등 항만관련 기관에서는 국제카페리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4개 카페리선사에 승선원에 대한 안전교육과 사고 발생시 승객 대피요령 등에 대해 협의하였으며, 평택항 국제여객터미널을 운영하면서 입주기관 및 업체의 근무환경 개선 및 이용객의 불편사항 해소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김선기 평택시장은 지난 4.16일 발생한 연안카페리선인 세월호 침몰사고와 관련 평택항에서도 중국 영성, 위해, 일조, 연운항 등 중국을 오가는 4개 국제 카페리선박이 운항 중에 있는 점을 감안해 항만 관계당국과 카페리선사에서 안전사고 예방 지도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18일 개최된 1차 회의에서는 선박 보안 및 안전점검 강화와 구명벌(보트) 점검 등 안전시설에 대해 재점검을 실시했으며, 유사시 대비 보안기관 및 카페리선사와의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강화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