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17:58 (화)
인천시, 목재문화지수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인천시, 목재문화지수 우수기관 선정
  • 우연주
  • 승인 2019.12.03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대공원사업소 목재체험프로그램(사진=인천시 제공)
인천대공원사업소 목재체험프로그램(사진=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우연주 기자 = 인천시는 산림청과 목재문화진흥회가 선정한 ‘2019년 목재문화지수’ 우수기관에 선정되어 농림부장관상을 수상한다고 3일 밝혔다.

목재문화지수는 목재문화 진흥을 위한 정책과 사회적 인프라, 목재 이용정도, 목재사용 권장행사, 캠페인 등을 측정해 평가하며 목재문화진흥회가 산림청의 위탁을 받아 평가한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프로그램 40개, 연 이용자 1만2076명에 이르는 인천대공원목재문화체험장의 성공적 운영과 숭의동 목공예마을에 조성 운영하여 지역경제활성화와 일자리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숭의목공예센터목재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아 수상하게 되었다.

안상윤 녹지정책과장은 “친환경 소재인 목재가 다양한 분야에서 소비될 수 있도록 하고, 국산목재 이용 촉진과 함께 목재를 통한 삶의 질과 문화수준도 높여나갈 계획"이라며, "인천대공원목재문화체험장을 주축으로 목재문화진흥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