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17:33 (화)
김동일 보령시장 “시민에 신뢰받는 시정 펼쳐나갈 터”
상태바
김동일 보령시장 “시민에 신뢰받는 시정 펼쳐나갈 터”
  • 한미영
  • 승인 2020.01.02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시무식서 경자년 포부 밝혀
김동일 시장 시무식 인사말 (보령시 사진제공)
김동일 시장 시무식 인사말 (사진=보령시 제공)

[보령=동양뉴스] 한미영기자= 김동일 보령시장이 2일, 오전 보령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2020년 시무식에서 공직자들에게 변화된 시정, 변화된 공직자의 모습으로 신뢰받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길 당부했다.

김 시장은 “올해는 민선7기 시정이 본격적인 궤도에 올라 각종 계획들이 알찬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전력 질주해야 하는 중요한 한 해”라면서 "새로운 도약을 위해 우리 모두의 행정 역량과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해 시민 만족을 위한 시정을 펼쳐나갈 것"을 강조했다.

이어 “바다에 들어가 보지 않고는 그 깊이를 짐작할 수 없고, 산에 올라보지 않으면 그 높이를 알 수 없듯이 가보지 않은 길은 아무도 모르기에 누구나 두렵기 마련”이라며, “하지만 피하면 아무것도 할 수 없고 어디에도 갈 수 없지만 두려움을 넘어설 때 비로소 목적지에 도달할 수 있다. 변화는 바로 용기에서 시작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조선 후기 문신이었던 허목 선생의 문집에는 시과비중(是寡非衆)이라는 말이 나오는데 옳은 일은 적고 그른 일은 많다는 뜻으로, 내가 옳다고 생각해 한 일도 하나하나 따져보면 옳은 것보다는 그른 것이 많다는 의미”라며, “우리가 펼치는 시책 하나하나가 시민들에게 커다란 영향을 미치기에, 우리 공직자들이 모든 일을 해나갈 때 항상 가슴에 품고 고민하며 행동해야 할 구절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경자년은 십이지지 중 첫 번째 동물인 쥐의 해로 지혜와 총명, 끈기와 인내, 부지런함을 상징하는 해인 만큼 새롭게 변화하며 으뜸이 되는 뜻깊은 한 해가 되길 바라며, 시민들의 신뢰와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2020년에도 새로운 각오로 적극 행정을 펼쳐 나가자”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