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내수면 선박 안전관리 실태 점검
상태바
울산시, 내수면 선박 안전관리 실태 점검
  • 허지영
  • 승인 2020.02.11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울산시는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관할 내수면의 수상레저 및 유선사업장 3곳과 회야댐 관리 선박에 대해 ‘선박 안전관리 실태 합동 점검’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시와 관할 구·군, 해경 등으로 합동 점검반이 구성돼 실시된다.

점검 내용은 승객 안전을 위해 인명구조용 장비 법정 비치 수량 확인, 종사자의 인명구조 장비 사용법 숙지, 선박안전 위해요소 및 소화기 관리 상태 등이다.

특히 종사자의 인명구조 장비 사용법 숙지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초기 대처 능력을 중점적으로 점검하면서 안전 저해 행위를 예방하기 위한 현장 교육을 병행 실시한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 조치하며, 시간이 필요한 안전 위해요소 등은 개선이 될 때까지 추적 관리한다.

시 관계자는 “행락철이 다가오고 있어 탑승객이 증가할 것에 대비해 사업장에서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련 법령 준수와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탑승객에 대한 구명조끼 착용법과 안전 수칙에 대한 교육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