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행복위 '신종코로나' 조기 종식 중지 모아 
상태바
경북도의회 행복위 '신종코로나' 조기 종식 중지 모아 
  • 서주호
  • 승인 2020.02.13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ㅇㄹㄴㅁㄹ
경북도의회 행복위는 경북도 재난상황실을 찾아 신종코로나 대처 상황을 청취했다.(사진=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동양뉴스] 서주호 기자 =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는 13일 경북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재난상황실을 직접 찾아가 신종 코로나 사태의 재난위기 상황에 대한 대처상황 등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이날 위원들은 엄중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와 관련해 밤낮없이 대처하고 있는 집행부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현재 도의 감염병 방역체계 및 대비태세 등을 점검하며, 도지사를 중심으로 모든 행정역량을 집중해 ‘감염병으로부터 청정한 클린 경북 지키기’에 온 힘을 쏟아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신종 코로나 방역과 관련해 지역 현장에서 청취한 각종 애로사항 및 개선방안 등을 집행부와 공유·전달했으며, 아울러 도의회 차원의 전폭적인 지원과 협조를 할 것을 거듭 약속했다.

박영서 위원장은 “도민들의 과도한 불안감 해소와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종 코로나 사태 조기 극복은 최우선 당면 과제로 무엇보다 최악의 경우의 손해가 최소가 되도록 하는 선제적 대응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상황이 온전히 종식될 때까지 모두가 맡은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며, 앞으로 소관 상임위로서 관련 집행부와 적극 소통·협력해 나감과 동시에, 예산심의, 행정사무감사 등 의회활동을 통해 체계적인 방역체계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