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코로나19 추경예산안 2370억원
상태바
경산시, 코로나19 추경예산안 2370억원
  • 서주호
  • 승인 2020.03.31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동양뉴스] 서주호 기자 = 경북 경산시는 코로나19 감염병 방역대응 및 소상공인, 지역주민의 민생안정 대책을 담은 긴급추경안을 편성해 지난 30일 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추경예산 규모는 2370억원으로 일반회계 2010억원, 공기업 특별회계 350억원, 기타특별회계 10억원을 각각 편성했다.

추경안에는 취약계층 주민과 소상공인들의 피해를 지원하기 위한 경제회복지원 70억원, 재난긴급생활비 280억원, 긴급복지지원 68억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56억원, 운수업체 재정지원 20억원, 수도요금 감면지원 16억원 등이 포함됐다.

또한, 생활치료센터 운영비 지원 4억원, 격리입원 치료비 지원 6억원, 격리시설 종사자 지원 17억원, 방역물품 구입 16억원, 복지시설 방역물품 지원 4억원 등 코로나19 방역대응 예산도 함께 편성했다. 

시는 이번 추경을 앞두고 강도 높은 세출구조조정을 실시, 이를 통해 확보한 재원을 부족한 사업비에 충당했다고 밝혔다.

한편 시의 이번 추경 예산안은 내달 1일 개최되는 217회 임시회에 상정돼 7일 의결을 통해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